나루토 누가 최연소 호카게였을까?

Who was the youngest Hokage in Naruto?

나루토 세계의 호카게는 닌자 세계에서 존재한 가장 강력한 전사들 중 일부입니다. 호카게는 간단히 말해서 닌자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마을인 코노하의 지도자입니다. 기대했듯이, 이 위치를 맡은 사람은 나머지 사람들보다 훨씬 더 뛰어난 능력을 갖고 있어야 합니다.

관련 기사: 나루토: 키시모토가 공개한 미나토의 강함

대부분의 경우, 마을에게 가장 현명한 선택은 경험이 많은 사람을 선출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가끔씩 젊은 시점에 이 위치를 맡게 되는 빛나는 재능이 있기도 합니다. 이러한 신오비들은 꽤 특별하며, 나루토 세계에서는 극히 어린 나이에 이 위치를 맡은 호카게가 꽤 많이 있었습니다.

나루토에서 가장 나이 많은 호카게

나루토에서 보이는 대부분의 호카게들은 그들의 전성기에 선출되었습니다. 이 접근 방식은 이해가 됩니다. 전성기에 있는 신오비들은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성숙하고 기술 수준도 최고 수준입니다. 따라서 이러한 속성을 가진 사람을 선출하는 것은 꽤 쉬운 선택입니다. 동시에, 전성기에 선출되는 호카게들은 대개 이 시점까지 자신이 그 자리를 얻기 위해 노력한 것입니다.

예를 들어, 나루토에서 가장 나이 많은 호카게는 츠나데입니다. 그녀는 51세 때 이 위치를 제안받았습니다. 츠나데는 이 시점에 이미 전성기가 지나갔지만 상당히 숙련되었습니다. 그러나 사실은 그녀가 커다란 명성을 얻었으며 전설적인 전사로서 널리 알려져 있었다는 점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그녀는 호카게의 칭호를 받았으며 숙고 끝에 이를 수용했습니다.

마찬가지로, 하시라마와 토비라마도 늦은 나이에 선택되었습니다. 하시라마의 경우, 그는 전성기에 호카게로 선출되었습니다. 그는 마을 설립 직후에 호카게로 선출되었습니다. 한편, 토비라마는 형제의 사망 이후에 이 칭호를 받았으며 그 때에는 이미 전성기에 접어들어 나이도 많았습니다.

전성기에 이르기 전에 호카게의 칭호를 받은 사람 중 한 명은 카카시 하타케입니다. 카카시는 4대 대단한 닌자 전쟁 이후에 코노하의 6대 호카게가 되었습니다. 츠나데는 이 위치에서 물러나 퇴직 생활을 즐기기로 결정했으며, 카카시가 이 역할을 맡게 되었습니다. 그는 강력한 전사였기 때문에 츠나데의 자리를 메우는 것은 어렵지 않았습니다. 카카시는 이 시점에서 자신의 전설적인 실력으로 이미 유명했으며, 이 역할을 맡는 것은 그에게 큰 어려움이 아니었습니다.

실제로, 카노하 마을은 그의 지도 아래에서 평화로운 시기를 보냈고, 그는 이야기에서 본 최고의 호카게 중 하나로 기록되었습니다. 카카시는 이 위치를 맡기에 딱 좋은 나이였습니다. 츠나데처럼 너무 나이가 많지도, 다른 사람들처럼 너무 어린 나이도 아니었습니다. 이야기가 끝날 때쯤에는 이미 31세였으므로, 카카시는 대략 그 나이쯤에 이 위치를 맡았을 것입니다.

호카게로서의 나루토 우즈마키

나루토 우즈마키는 카카시를 계승하여 마을의 7대 호카게가 되었습니다. 그는 팬들이 처음부터 끝까지 따라온 소년입니다. 나루토는 4대 대단한 닌자 전쟁 때에는 이미 커져 있었지만, 그 이후로 호카게가 되지는 못했습니다. 이는 나루토가 아직 더 많은 경험을 필요로 했고, 그래서 카카시가 이 위치를 맡게 되었고 그는 마을의 6대 호카게가 되었습니다. 한편, 이 시점에서 전 세계에서 가장 강한 사람이었던 나루토는 자신의 마을을 위해 열심히 일하고 다양한 임무를 완수하며 경험을 쌓았습니다.

관련 기사: 나루토: 린네간의 다양한 종류, 설명

결국, 나루토 우즈마키는 마을의 7대 호카게가 되었습니다. 이 때쯤에는 이미 결혼한 상태이기 때문에 전쟁 이후로 곧바로 선출된 것은 아닙니다. 보루토에서는 나루토가 33세로 알려져 있지만, 그는 이 시간 동안 몇 년간 호카게로 활동했음도 알려져 있습니다. 이는 나루토가 호카게의 위치를 28세에서 30세 사이의 나이로 맡았을 것이라는 것을 의미합니다. 나루토에게도 이는 호카게가 되기에 딱 좋은 나이였습니다.

그는 인생의 전성기에 있었으며, 자신의 무능함으로 인해 존재하지 않게 되거나 마을을 위험에 빠뜨릴 걱정을 할 필요가 없었습니다. 나루토는 완벽한 호카게로서 그가 몇 차례에 걸쳐 마을을 믿을 수 없을 만큼 강력한 악당들로부터 방어했고, 그 중에는 모모시키와 같은 인물들도 있었습니다.

나루토의 최연소 호카게

나루토 세계에서 가장 어린 호카게에 대해 이야기할 때, 팬들은 종종 마을의 제4대 호카게인 미나토 나미카제를 언급합니다. 미나토는 꽤 어린 나이에 호카게가 되었습니다. 제3차 대단자 전쟁이 시작될 때, 미나토는 아마도 아직 10대 후반에 있었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실제로 화염국의 다임요조조도 미나토를 예외로 여겨 그가 이렇게 어린 나이에 호카게가 되는 것이 당연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전쟁 이벤트 직후, 미나토는 마을의 제4대 호카게가 되었습니다.

안타깝게도, 그의 지배는 오래가지 않았으며 오비토가 구라마와 함께 코노하를 공격할 때 사망하게 되었습니다. 미나토는 아들을 구하기 위해 자신의 목숨을 희생하고 모든 것을 그에게 맡겼습니다. 그의 사망 시점에서 미나토는 24세였으며, 이는 그가 호카게가 되기 몇 년 전이라는 뜻입니다. 팬들은 그가 정확히 언제 호카게가 되었는지 알지 못하지만, 좋은 추측으로는 20~22세 사이일 것입니다. 그의 재임은 짧았지만, 미나토는 훌륭한 호카게였으며, 그 운명적인 밤에 마을을 구해 전설을 세웠습니다.

시리즈에서 가장 어린 호카게 후보는 히루젠 사루토비입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미나토가 가장 어린 호카게라고 믿지만, 이 칭호는 아마 히루젠에게 돌아갈 것입니다. 히루젠은 산두로비 클랜이 가입한 직후에 코노하에 합류한 멤버였으며, 심우라 클랜이 그 뒤를 따랐습니다. 히루젠은 해마와 토비라마의 직접적인 제자로 훈련을 받았고, 해마가 사망한 후 토비라마가 이 위치를 물려받았으며, 그는 아카데미를 설립하는 등 여러 가지 일을 했습니다.

히루젠은 12세 때 이 아카데미를 졸업했다는 것이 알려져 있지만, 어린이들은 여전히 제1차 대단자 전쟁으로 인해 전쟁에 참여했습니다. 히루젠이 호카게가 되었을 때, 제1차 대단자 전쟁은 아직도 계속되고 있었습니다. 실제로 토비라마는 자신의 학생들이 탈출할 수 있도록 속이고 죽음을 택한 제1차 대단자 전쟁에서 목숨을 잃었습니다. 전쟁이 몇 년 동안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가정하면, 히루젠은 20세 이하의 나이에 호카게가 되었을 것입니다. 최선의 추측으로는 그가 18세 때 호카게가 되었을 것으로 가정할 수 있으며, 그는 메인 스토리에서 오로치마루에게 최후를 맡기기 전까지 권력을 행사했습니다.

더 보기: 나루토: 오비토의 만게쿄 샤링안, 설명